이제는 부모님이 저에게 정치에 대해 물어보세요 > 주간달그락

본문 바로가기


주간달그락

주간달그락

이제는 부모님이 저에게 정치에 대해 물어보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2-06-08 20:21 조회44회 댓글0건

본문

1da727274588f3acdeaa9f6d922d856d_1654687234_8342.jpg


달그락청소년친화정책 프로젝트 활동을 하며 후보님들을 만나 뵙기 전에 공약을 공부하는 제 모습을 본 부모님께서는 저에게 어떻게 할 거냐고 물으면서 오히려 부모님이 저를 따라가겠다고 알려달라고까지 하시는 걸 보고 많이 변화했구나

 

지난 3개월간의 프로젝트 활동을 총 정리하고 평가하는 달그락청소년친화정책 청소년추진위원회(이하 달추위) 평가회의의 변화 평가에서 나온 김혜린 추진위원장의 말이다.

 

다른 청소년들은 활동을 하면서 정치효능감, 자신감, 발표력, 소통 능력, 질문 기술 등이 좋아졌다고 말했다. 청소년 주도의 사회참여활동으로 개인의 역량 뿐 아니라 청소년의 주변 체계들도 변화하고 있음을 볼 수 있었다. 주도적인 청소년의 사회참여활동을 목도한 성인들은 청소년을 시민으로 자연스럽게 인정했고, 대등하고 수평적으로 소통하는 존재로서 관계함을 알 수 있었다.

 

달그락 청소년 정책 참여 활동은 청소년자치연구소와 청소년자치공간 달그락 달그락이 탄생한 2015년부터 지금까지 계속 되고 있다. 활동의 특징은 정책의 당사자인 청소년들이 자치기구 활동을 통해 정책을 발굴하고, 이를 지속적으로 다듬고 만들어서 지역에 계속 공유한다는 데 있다. 또한 지역사회의 다양한 전문가와 이웃들이 이 과정에 함께 참여한다.

 

조금 더 원활한 2022 달그락청소년친화정책 프로젝트의 진행을 위해 달추위가 조직되었고, 정기적인 회의를 통해 활동 전반을 기획하여 운영했다. 주요한 활동으로는 청소년 우선순위 정책 설문조사, 달그락 청소년 참여 포럼, 지방선거 후보자 인터뷰와 초청방송, 정책 실현 약속식 등이 있었다.

 

전북 교육감, 도지사 후보와의 방송에서 추진위원회 청소년, 성인 대표들은 패널로 참여하며, 청소년 및 교육, 문화, 복지, 경제, 인권, 안전, 환경, 진로 등의 영역에서 관련 질문 및 제안을 했다. 군산시장 후보와의 인터뷰에서는 청소년들이 직접 진행을 하거나 질문 등을 주도했고, 달그락 청소년 기자단 Aspect는 취재 후 새전북신문에 보도를 했다.

 

416일 개최된 달그락 청소년 참여포럼에서는 20여명의 청소년, 지역 전문가들이 모여 당사자 중심의 청소년 제안 정책을 만들기 위한 토론과 토의 과정을 거쳤다. 514, 21일에는 전라북도 도지사 김관영, 조배숙 후보를 청소년자치연구소에 초청하여 달그락 청소년 10대 정책제안서를 설명하면서 이를 공약에 반영시켜줄 것을 제안했고, 후보들과 달그락청소년 10대 정책 실현을 위한 약속이라는 제목으로 정책 협약식까지 진행했다. 발표를 들은 두 후보는 상당히 인상 깊은 내용들이 많았고, 자신있게 자신의 의견을 피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는 평을 해주었다.

 

달추위 평가회의의 운영과 과정 평가를 통해 청소년들이 가장 좋았던 건 후보들을 직·간접적으로 만났던 것임을 알 수 있었다.

 

제가 활동하면서 좋았던 점은 직접 만나뵈는 분들도 많았지만 못 만나 뵈는 분들도 저희가 이 정책 제안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보내가지고 답변받은 부분이 좀 좋았던 것 같고...(조민성 추진위원장)”

“...많은 후보자님들을 만나서 이야기를 할 수 있었던 게 너무 좋았던 것 같습니다.(김혜린 추진위원장)”

 

여기에서 우리는 청소년 사회 참여 또는 정책 참여의 중요한 방향성을 살펴볼 수 있다. 그건 바로 당사자 청소년들과 후보들의 실제적인 접점을 지속적으로 마련해주는 것이다. 형식적이고 이벤트적인 만남이 아닌, 청소년들이 제안하는 내용에 후보들이 실제로 반응하고 있다는 것을 당사자 청소년들이 느낄 때 청소년 사회 참여 활동의 의미가 더욱 배가 되지 않을까!

 

평가회의에 함께 참여했던 청소년자치연구소 청소년위원회 김효주 위원장님은 죄송한 얘기인데요. 사실 저는 예전에 18세 선거권 연령 하향에 적극적으로 찬성하는 편은 아니었어요. 그런데 계속 달그락 활동과 이번 프로젝트 활동을 보면서 이제는 생각이 완전히 바뀌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하며 달추위 청소년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달그락 공간을 방문하는 사람들은 종종 청소년 참여 활동의 활성화 방법이나 성공 사례를 묻는다. 그럴 때 마다 청소년자치연구소에서는 올바른 뜻과 가치, 함께하는 사람들, 지속적인 만남과 활동을 강조한다. 달그락의 청소년 참여 활동과 이로 인한 지역의 긍정적 변화는 마치 금 나와라 뚝딱, 은 나와라 뚝딱하는 도깨비 방망이로 만들어진 게 아닌, 당사자 청소년들의 주도적 참여와 이를 함께 응원하고 지원하는 지역의 전문가와 이웃들이 오래된 노력이 응축되어 온 소산물이라고 할 수 있겠다. 그리고 변화의 바람과 행보는 멈추지 않고 오늘도 계속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간달그락 목록

게시물 검색

(사)들꽃청소년세상전북지부 / 대표: 정건희 / 사업자등록번호: 476-82-00028 / 주소 : 전북 군산시 월명로 475-1(월명동) 3층 청소년자치연구소
TEL : 063-465-8871 / FAX : 063-466-8871 / 이메일 : jbyar@daum.net / 업무시간: 화-토 10:00 ~ 19:00
Copyright (C) 2020 Youth autonomy worker's offi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