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우리 교육은?-2022 전북교육감 예비 후보 초청방송_천호성 후보님 편- > 주간달그락

본문 바로가기


주간달그락

주간달그락

지금 우리 교육은?-2022 전북교육감 예비 후보 초청방송_천호성 후보님 편-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2-03-26 18:17 조회62회 댓글0건

본문

28999786661147e919717c50e0b0365a_1648286219_1105.jpg



28999786661147e919717c50e0b0365a_1648286222_8069.jpg

 

"후보님의 교육 철학은 무엇입니까?"

 

"저의 교육 철학은 인간 자체는 귀한 존재 라는 것입니다. 그리고 공생을 위한 생존은 시대 정신이고요"

 

 

진행자의 질문에 천호성 후보님은 본인의 공약과 앞으로의 행보는 바로 이 철학에 따라 만들어지고 진행될 것이라고 밝히며, 한 아이도 차별받지 않는 교육을 만들겠다고 했습니다.

 

 

청소년자치연구소 달그락미디어위원회에서 주관하는 달그락마을방송 특별방송이 지난 25, 오후630분에 DYBS(달그락청소년마을방송국)를 통해 송출되었습니다. 3월부터 5월까지 진행 예정인 특별방송은 61일 제8대 전국동시지방선거 후보자들을 초대해 그들의 철학과 공약 등에 대해 이야기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안내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졌습니다.

 

 

방송은 크게 세 가지 후보군으로 나누어 진행될 계획이고, 첫 번째는 전라북도 교육감 예비 후보들입니다. 지난 311일에는 황호진 후보님, 오늘은 천호성 후보님과 전라북도 교육 현안과 대안에 대해 깊은 소통을 했습니다. 4월에는 서거석 후보님과 함께할 예정입니다.

 

 

첫 코너 '나 이런 사람이야'에서 천후보님은 미리 준비한 판넬을 가지고 전북 교육감에 출마하게 된 계기에서부터 현 전북 교육에 대한 문제의식, 그리고 자신의 강점인 수업연구와 분석에 대한 경험을 말합니다. 또한 208개의 시민단체, 기관들이 함께 하고 있는 민주진보 단일 후보 라는 것도 강조했습니다.

 

 

이어진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는 패널로 출연한 청소년 작가단 눈맞춤 대표 정다빈 청소년의 날카로운 질문으로 시작했습니다. 후보의 공약 중 하나인 교육수당을 어떤 방식으로 지급할지, 사용법과 사용처에 대한 안내 등의 계획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후모님은 질문으로 대답을 하십니다. "혹시 수당을 준다고 했을 때 어떤 느낌이 들었나요? 그리고 본인은 현금으로 주는 게 좋나요? 아니면 카드나 상품권이 괜찮다고 생각하시나요?"

 

 

다빈 청소년은 교육수당을 받는다면 너무 좋을 것이라 말하며, 부교재 등을 구매할 때 도움이 많이 될 것이라 했습니다. 그리고 수당은 현금으로 주는 게 좋겠지만, 교육 목적에 맞추려면 카드나 상품권도 괜찮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천후보님은 다빈 청소년의 의견에 전적으로 동의한다면서 본인의 계획을 이렇게 설명합니다.

 

"저는 교육수당을 금융, 경제 교육과 연결할 생각을 가지고 있고요. 지역 경제와 연결하기 위한 고민도 합니다. 이를 위해 지역상품권을 연계할 수도 있다고 보고요. 하지만 아직 완벽하게 결정된 건 없고, 학생과 청소년들에게 의견을 더 많이 구하고 결정해볼 생각입니다."

 

 

또 한 분의 패널은 지역에서 문화예술활동을 하는 플레이백시어터 극단 체로의 김규영 수석배우님이었습니다. 청소년기 자녀가 있고, 청소년자치연구소 위원으로 활동중입니다. 김규영 위원님의 첫 질문은 후보님이 말하는 '생존'을 위한 일자리나 학력증진이 자칫 민주주의 의식을 더 퇴색할 수도 있지 않겠느냐는 것이었습니다. 천후보님은 그건 오해라고 말하며, 본인이 말하는 '생존'은 연대나 협력을 통한 상생을 의미하는 것이기 때문에 민주주의 의식을 살리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김위원님은 활자로 보는 것보다 이렇게 만나서 소통을 하니 더욱 잘 이해가 되었다며 두 번째 질문으로 이어갔습니다.

 

 

기초학력 강화를 위해, 그리고 특히 공부하기 싫다는 아이들을 어떻게 붙잡을 수 있는지에 대한 방안 물음에 후보님은 본인이 필요성을 느껴야 공부를 하기 때문에 호기심 자체를 갖게 해주는 지원을 하면 될 것 같다고 말씀해주셨습니다.

 

 

패널의 질문이 마쳐진 후에 정건희, 유선주 진행자는 사전에 준비된 질문과 시청자들의 질문을 후보에게 안내했고, 후보님은 그에 대해 자신의 견해를 소신있게 밝혔습니다. 전북 교육 및 군산교육의 가장 큰 문제와 대안, 교육 철학, 어떤 교육감으로 기억되고 싶은지, 마을교육공동체 등의 사업에서 존재하는 지역 내 다양한 연대에 대한 고민과 관련 정책은 무엇인지, 청소년들이 지역사회를 떠나는 문제를 교육적으로 어떻게 이해하고 있으며 그 대안은 있는지에 대한 질문들이 있었고, 이에 대한 후보의 자세한 답변은 아래 방송을 통해 확인하시면 더욱 좋을 것 같습니다.

 

 

https://youtu.be/8uSyo3DbLOQ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간달그락 목록

게시물 검색

(사)들꽃청소년세상전북지부 / 대표: 정건희 / 사업자등록번호: 476-82-00028 / 주소 : 전북 군산시 월명로 475-1(월명동) 3층 청소년자치연구소
TEL : 063-465-8871 / FAX : 063-466-8871 / 이메일 : jbyar@daum.net / 업무시간: 화-토 10:00 ~ 19:00
Copyright (C) 2020 Youth autonomy worker's office. All rights reserved.